자율주행선박 개발 착수 바다의 미래

 

산업통상자원부와 해양수산부는 올해 6월 ‘자율운항 선박 기술개발 사업’의 체계적 추진을 위해 통합사업단을 발족하고 사업에 본격 착수한다고 밝혔습니다.

생소한 ‘자율운항 선박’과 ‘자율운항 선박 기술개발 사업’에 대해 자세하게 설명하겠습니다.

이번 사업은 미래 조선 해운산업을 업그레이드하는 자율 운항 선박의 사업화를 실현하기 위해 양 부처가 공동으로 추진한 사업으로 올해부터 2025년까지 6년간 약 1,600억원을 투입해 추진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 자율운항 선박의 (AI),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등을 융합하여 선원의 의사결정을 지능화·자율화한 시스템을 대체할 차세대 고부가가치 선박을 말합니다.

▶ 자율운항선박기술개발사업의 자율운항선박자율화등급 이 사업은 대양항해의 경우 국제해사기구(IMO)에서 정의하는 자율운항선박자율화등급*(degrees of autonomy) 3수준(Level 3), 연안항해의 경우 2수준(Level 2)을 확보한 자율운항선박개발을 목표로 한다고 합니다.

* 자율운항 선박 자율화 등급(1수준) 선원 의사결정 (2수준) 선원 승선, 원격제어 가능(3수준) 최소인원 승선, 원격제어, 장애예측·진단 등 기관자동화(4수준) 완전무인 자율운항

▶ 자율운항선박 도입시 기대되는 효과를 갖게 될 해운업계는 자율운항선박 도입시 최적운항경로 탐색, 인적 과실로 인한 사고감소 등이 가능해져 운항선박의 경제성과 안전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1. 연료비 절감, 정비시간 단축 등으로 최대 22% 선박 운영비 절감 가능 2. 현재 해양사고의 약 80%가 인적 손실로 인한 것이며, 이 부분도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 3. 조선업계는 자율운항 선박이 상용화되는 25년경 전 관련 시장(선박 및 관련 기자재) 규모가 1,550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출처: Autonome: Auts, Futs 1,550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기대 3. 조선업계는 자율운항 선박운항 선박이 완료되는 1,550억달러, Computs, Mroth 1,550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한다.

▶ 자율운항 선박 기술개발 사업계획.이번 사업에서는 자율운항 선박의 핵심기술인 지능형 항해시스템과 기관자동화시스템, 통신시스템, 육상운용시스템을 개발하여 국제항해가 가능한 실선으로 통합 실증하여 상용화 기반을 마련할 예정입니다.

자율운항선박의 통합성능 검증을 위한 성능실증센터는 울산광역시 고늘지구에 구축하게 되며, 향후 25m급 시험선과 중형급 상선 등 단계적 실증을 통해 지속적인 실적(Track Record)을 확보할 계획입니다.

또한 국제경쟁력 강화와 기술 선점을 위해 개발하는 기술의 국제표준화도 함께 추진할 예정입니다.

▶ 자율운항 선박기술개발사업단 구성 자동화 개발과 실증 관련 사항 등 산업통상자원부 소관 과제에 대해서는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한국해양과학기술원 부설), 운용기술개발과 표준화 관련 사항 등 해양수산부 소관 과제에 대해서는 한국선급이 각각 총괄기관으로 선정하여 통합사업단을 구성하게 됩니다.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내에 설치되며, 6월 17일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 해양수산부 기획조정실장 등 유관기관 내빈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통합사업단은 기술개발과 함께 올해 안으로 실증선박운영선사를 선정하여 건조, 실증 등에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개발 초기단계부터 기술개발과 건조일정을 조정하여 기술개발과 사업화를 병행 추진할 예정입니다.

자율운항 선박 기술개발 사업은 선박 및 해운?항만 시장의 패러다임 전환에 대비하는 첫 단계로 자율운항 선박이 상용화되는 2030년경 관련 시장의 50% 획득을 목표로 한다고 합니다

바다의 미래, 자율운항선박의 개발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어 대한민국 해운업계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치길 기대합니다!

출처 : 산업통상지원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