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내장증상과 적절한 치료비결

>

백내장은 눈 속 수정체에 탁함이 생기고 흐릿하게 안개가 낀 것처럼 보이는 시야장애 질환이다. 보통 5,60대 이후에 질환이 생성되지만 초기 자각증상이 노안과 비슷하고 지나칠 때가 많습니다.

>

백내장은 치료를 하지 않고 그대로 두면 녹내장 등의 합병증을 초래하여 본인, 최악의 경우 실명에 이를 수도 있으므로 안과에 내원하여 눈의 상태를 정기적으로 점검하는 것이 좋습니다. 질환의 조기에는 약을 사용하여 진행을 늦추지만 완치되는 일은 없기 때문에 치료술의 개선이 필요합니다.

>

백내장 증상을 이제 서서 볼 건데요. 1. 안개처럼 뿌。게 보입니다.밝은 곳으로 갈수록 눈이 침침하고 시력이 떨어진다.3. 눈부심에 따라 눈을 자주 찡그리고 시린 느낌처럼 눈물동반 4. 사물이 이중으로 보이는 복시증상 5. 위와 같은 증상이 느껴지면 안과에서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

백내장 치료는 수정체 낭을 절개하여 혼탁한 수정체를 제거한 후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과정입니다. 이때 삽입되는 인공수정체의 종류에 따라 시력개선 효과가 다르게 적용됩니다. 단초점 인공수정체는 스토리+너로 원, 근거리 중 하나에 초점을 맞추기 때문에 술 뒤 또는 안경 착용이 필요할 것이다.

>

반면 다초점 인공수정체는 백내장치료와 함께 근거리, 중간거리, 원거리 시력교정을 한번에 할 수 있어 노안까지 개선할 수 있습니다. 환자의 직업이나 나이, 라이프 스타일을 고려해서 비결을 자결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중·장년층의 경제활동과 사회활동이 활발하며, 토지에서 다초점 인공수정체를 활용한 방식이 주목받는 추세입니다.

>

인공수정체마다 시력개선효과, 비용 등이 모두 다르기 때문에 안과진료진과 위의 다음을 통해 비교해야 합니다. 서울 부산의 밝은 세계안과는 세계적 수준의 다초점 인공수정체를 모두 보유하고 있으며 렌즈 수급에 어려움은 없으며 국내 안과 최초로 카가면리스 도입 및 트레이닝 닥터로 선정되었습니다.

>

3D-CT 내비게이션을 통해 실시간으로 눈 정보를 업데이트하여 부위만 치료할 수 있지만, 2mm 최소 절개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통증, 출혈, 별도의 봉합이 필요 없고 빠른 회복으로 복귀의 장점이 있습니다.

>

서울 부산의 밝은 세계안과는 23년간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국내 최다 렌즈 삽입술 40,000건의 기술력을 융합하여 백내장을 개선한다. 현재 본인이 50세 이상이면 당뇨 및 전신질환을 앓고 있는 경우 안경을 착용해도 시력이 본인이 되지 않습니다.면검사가 필요하다.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