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견할 수 있게! 녹내장 증상의 자가진단 초기신호를

 녹내장 증상 자가진단 초기 신호를 발견할 수 있도록!

눈이 튀어나오는 것처럼 아프고 두통도 동반된다면 원인은 뇌가 아니라 눈에 있을지도 모릅니다.이것은 안압이 상승했다는 신호이기도 하지만, 안압의 상승은 3대 실명 질환으로 여겨지는 녹내장을 유발하는 주된 원인이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만.녹내장은 대표적인 노인성 안질환으로 꼽히고 있으나 어느 날 갑자기 나타나는 것이 아니라 자신도 모르게 서서히 진행되어 시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눈의 노화가 시작되는 40대부터는 녹내장 증세인 사람이 진단을 틈틈이 해보거나 1년에 한두 차례 정기적으로 안과 검진을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또한 녹내장은 완치가 어렵기 때문에 주기적인 관리로 증상을 치료하고 완화시켜야 합니다.오늘은 녹내장이 왜 발생하는지, 어떤 증상이 나타나는지, 치료 방법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함께 살펴보겠습니다.

녹내장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안압이라는 것을 먼저 알아 두어야 합니다.안압이란 각막이나 공막에 싸여 있는 안구의 내부가 유지하고 있는 일정한 압력을 말합니다.우리 눈 속에서는 일정량의 방수가 만들어지고 일정량이 눈에서 배출됨으로써 안압이 일정하게 유지되지만 방수의 양에 따라 안압이 높아지거나 낮아질 수 있습니다.15~25mmHg정도가 정상적인 안압범위에 속하고 그 이상 또는 그 이하가 되면 시력장애를 유발하게 됩니다만.당뇨나 고혈압을 알고 있는 경우에도 안압이 높아질 수 있으며 일상생활에서의 피로나 스트레스도 안압 상승의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적절한 휴식과 관리가 필요합니다.

녹내장은 이러한 안압의 상승이 주요 원인이라고 할 수 있는데, 정확한 정의를 말하자면 눈으로부터 받은 시각 정보를 뇌로 전달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는 시신경 및 신경 섬유층의 손상으로 시야가 점차 좁아지는 질환을 말합니다.안압이 높아 발생하는 경우도 있으나, 안압이 정상수준이라도 안압의 일중 변동폭이 크거나 시신경으로의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않은 경우, 유전자 이상 등의 다양한 원인에 의해서도 녹내장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우리나라 녹내장 환자의 경우 안압은 정상적인 범위임에도 불구하고, 녹내장이 발생하는 ‘정상 안압 녹내장’이 전체 녹내장의 80% 가까이를 차지하고 있다고 합니다.

녹내장은 종류에 따라 서서히 증상이 나타나며 급속히 나타나기도 합니다.만성 녹내장(정상 안압 녹내장)의 경우는 시신경의 손상이 서서히 진행되기 때문에 평소에는 특별한 증상을 느끼지 않고 말기에 이르러야만 상당한 시력 손실을 느낄 수 있습니다.한편 녹내장의 약 10%를 차지하는 급성 녹내장의 경우 시신경의 손상이 급속히 진행되어 안구의 통증이나 구토, 구역질, 두통, 충혈 등 희귀한 증상이 나타나는데, 이 경우 48시간 이내에 치료가 이루어지지 않으면 영구적인 시력손실은 막을 수 있습니다.녹내장 증상을 진찰할 때는 시야가 좁아져 있는지 알아 보면 좋습니다만.정상 속의 시야 각도는 60에서 80도 정도라는 것을 생각해 주시기 바랍니다.1. 오른손을 정면에 두고 엄지손가락을 세워줍니다.왼팔은 앞으로 뻗은 팔과 직각으로 크게 벌려 엄지 손가락을 세워줍니다.3. 엄지손가락이 시야 안으로 들어오도록 움직여줍니다.4. 눈은 계속 오른쪽 엄지손가락을 주시하고 시야에 들어오는 왼쪽 엄지손가락이 언제쯤 보이는지를 측정합니다.

녹내장은 노인성 안질환에 속하지만 점점 발병 연령이 낮아지고 있으므로 젊은 층에서도 주의가 필요합니다.특히 현대인의 경우 태블릿 PC 또는 스마트폰 등 눈을 혹사시키는 환경에 놓여 있기 때문에 눈 건강 관리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합니다.또한 만성녹내장은 중기단계까지는 증상을 파악하기가 매우 어렵기 때문에 초기 관리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정기적인 안과검진을 권장합니다.평소 눈이 건조하지 않도록 과도한 전자기기 사용이나 실내 냉난방기 사용 등은 줄이고 눈 주위를 자주 마사지하는 것이 좋습니다.또한 시력 개선, 눈 피로 완화 등에 도움이 되는 식품을 꾸준히 섭취하는 것이 좋으며, 음주나 흡연, 카페인 섭취는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녹내장은 완치되는 방법이 없기 때문에 안압을 낮출 목적으로 치료가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다행히 초기 녹내장의 경우 안약 또는 경구약 등의 약물치료로 안압을 낮추고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지만 대부분 말기에 발견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단순히 약물치료만으로는 안압조절이 불가능한 경우나 급성 녹내장의 경우에는 레이저 치료나 섬유주절제술, 방수유출장치 삽입술 등의 수술을 고려할 수 있습니다.

소리 없는 시력 도둑으로 불리다 녹내장 그러나 초기 진단과 치료가 잘되면 오랫동안 현재의 시력을 유지할 수 있기 때문에 40대 이상이나 가족력이 있는 분, 고혈압, 당뇨 등 전신 질환을 가지고 있는 분은 매년 안과 검진을 통해 눈 건강에 이상 유무를 진단해 볼 것을 권장합니다.